[포토]침통한 민주당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4.7 재보궐선거가 종료된 7일 서울 영등포구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서 선대위 의원 및 주요 당직자들이 TV모니터로 출구조사 투표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 (왼쪽부터) 양향자, 조정훈 시대전환 비례대표, 김태년, 신동근

지상파 3사의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과반을 훌쩍 넘는 59.0%의 득표를 획득해 37.7%에 그칠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를 상대로 압승을 거둘 것으로 예측됐다. 두 후보 간의 예상 격차는 21.3%p에 달한다.

4.7 재보궐선거가 종료된 7일 서울 영등포구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서 선대위 의원 및 주요 당직자들이 TV모니터로 출구조사 투표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 (왼쪽부터) 양향자, 조정훈 시대전환 비례대표, 김태년, 신동근 [국회사진취재단]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대표 직무대행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출구조사 발표를 시청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대표 직무대행 등이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서 4.7 재보궐 선거 출구조사 결과 발표를 확인 후 굳은 표정을 보이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대표 직무대행 등이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서 4.7 재보궐 선거 출구조사 결과 발표를 확인 후 굳은 표정을 보이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조성우 기자(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