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저축은행, 모바일뱅킹 '웰뱅3.0' 선보여…갤S21 등 이벤트


뱅킹서비스 이용 편의 확대·개인맞춤형 금융서비스 제공

웰컴저축은행의 웰뱅3.0 이미지 [사진=웰컴저축은행]

[아이뉴스24 허재영 기자] 웰컴저축은행이 자사 모바일 뱅킹 플랫폼 웰컴디지털뱅크를 지난 2일 개편해 선보였다고 3일 밝혔다.

웰컴저축은행은 '나 중심의 개인화된 금융생활 플랫폼'이라는 컨셉으로 세 번째 버전을 공개했다. 웰뱅은 지난달 업계 최초로 2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바 있다.

웰컴디지털뱅크3.0은 나를 상징하는 캐릭터를 앞세워 나를 중심으로 한 금융정보를 통합하고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금융생활을 이어가도록 다양한 금융 컨텐츠를 안내한다.

뱅킹서비스 이용 편의성도 확대했다. 계좌개설은 더욱 빠르고 간편해졌고 적금과 보통예금 계좌뿐만 아니라 대출 계좌도 동시에 개설할 수 있다. 수시입출금 계좌는 평생계좌로 지정해 더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웰뱅3.0에선 자주 이용하는 계좌를 '계좌서랍'에 넣어 관리할 수 있다. 계좌관리와 이체 시 복잡한 조작과 단계를 없앤 '쭉이체'는 연결된 계좌를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웰컴저축은행은 향후 오픈뱅킹을 통해 확대된 다른 은행계좌도 손쉽게 이체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나 중심의 금융정보를 통합 분석한 개인맞춤형 금융서비스도 웰뱅3.0에서 제공된다. 자산현황과 변동상황을 분석한 후 고객에게 안내하며, 이체 이력 자료와 계좌 상태를 분석해 고객 상황에 따른 개인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추천한다.

인공지능(AI) 기반 상담톡인 웰컴봇의 정확도와 활용도는 더욱 높아졌다. 각종 서류발급도 웰뱅3.0 내에서 영업점 방문 없이 손쉽게 신청 및 발급 가능하다.

이밖에 4% 상시 할인을 제공했던 쇼핑기능인 '선물하기'의 상품 범위를 더욱 확대했다. 신용관리서비스 등에 이어 자동차시세조회 서비스로 소유한 차량의 시세를 쉽게 확인 할 수 있고, 보험상품이나 자동차담보대출 등을 추천 받을 수 있다. 웰컴페이 기능도 더욱 강화했다. 웰뱅3.0 QR결제는 BC카드 가맹점에서 이용 가능하다. 할인율이 높은 코나카드도 추가될 예정이다. 더치페이, ATM무카드 출금, 업계 최초로 선보인 외화환전과 소액외환송금도 웰컴디지털뱅크에서 이용할 수 있다.

대출 기능도 확장했다. 웰컴디지털뱅크3.0 개편에 맞춰 출시한 비상금대출 상품은 300만원 한도의 마이너스통장 방식으로 공동인증 없이 신청 가능하다. 자동차담보대출 상품도 웰뱅3.0에서 이용할 수 있다. 신청부터 입금까지 모두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백인호 웰컴저축은행 디지털본부장은 "웰뱅3.0은 계좌이동, 오픈뱅킹, 마이데이터 등 변화하는 금융을 잘 담아내고 요리할 수 있는 혁신적인 생활금융플랫폼"이라며 "나를 더 잘 표현할 수 있는 신규 상품과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웰컴저축은행은 웰뱅3.0 개편을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갤럭시S21, 신세계상품권 등의 경품을 제공하는 '웰뱅빙고' 이벤트를 진행한다.

허재영 기자 hurop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