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앤컴퍼니, 사랑의열매에 11억 기탁…누적 120억 기부


2003년부터 성금 전달…지속적인 나눔의 가치 실현

한국앤컴퍼니 본사 [사진=한국앤컴퍼니]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지주사인 한국앤컴퍼니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사랑의열매)에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이웃사랑 성금 11억 원을 기탁했다고 24일 밝혔다.

한국앤컴퍼니는 2003년부터 사랑의열매에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 활동을 펼쳐오고 있으며 이번 성금 11억 원을 포함 누적 약 120여억 원을 기부했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서울·대전·충남지역의 도움이 필요한 곳에 뜻깊게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앤컴퍼니그룹(구 한국타이어그룹)은 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으로 인해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다양한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주요 계열사인 한국타이어는 지난해 위축된 소비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대리점주들과의 상생을 위해 총 10억 원 상당의 예방 물품 및 대응 지원금을 지급하고, 원활한 혈액 수급이 어려워진 상황에 도움이 되고자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에 동참해 사랑의 온정을 나눴다.

강길홍 기자 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