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세븐나이츠2' 첫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신규 시나리오, 전설영웅 2종, 보스 등 콘텐츠 대거 추가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게임 '세븐나이츠2'의 첫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시나리오 ▲전설영웅 2종 ▲보스 ▲신규 4인 레이드 등이 추가됐다.

이번 시나리오는 빛의 신탁을 받기 위해 홀로 남게 된 루디와 렌이 속한 여명용병단의 여정을 그리고 있다. 이용자는 루디와 렌이 전설 영웅 '빛의 기사 루디'와 '여명의 뇌룡 렌'으로 다시 태어나는 모험을 함께 하게 되고, 새로운 보스들을 만나볼 수 있다.

신규 보스들은 지금까지 전투에서 만나볼 수 없었던 새로운 전투 스킬을 보유하고 있어 전략적인 팀 구성을 요구한다. 특히 시나리오에 등장하는 보스 '네스트라의 화신 세인'은 신규 4인 레이드 콘텐츠에도 등장한다. 레이드를 통해 네스트라의 화신 세인을 처치하면 신규 장비 세트를 받을 수 있다.

넷마블은 기존 4인 레이드의 난이도를 15단계까지 확장했으며 4인 레이드를 통해 새로운 재화 '문스톤'을 제공한다. 문스톤은 소환상점에 새롭게 추가되는 '선택 확률업 소환'에 이용할 수 있다. 선택 확률업 소환은 이용자가 희망하는 전설 영웅의 획득 확률을 높여주는 콘텐츠다.

이외에도 신성력을 1단계에서 2단계로 확장했다. 2단계는 일반적인 공격력, 방어력, 생명력이 아닌 상태이상 효과 유지 시간을 줄일 수 있는 구성으로 마련됐다.

넷마블은 세븐나이츠2 첫 대규모 업데이트를 기념해 7일 간 게임에 접속하면 100회 영웅 뽑기권, 전설 강화석 등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내달 10일까지 진행한다. 아울러 2월 4일까지 방치형 필드의 기존 재화인 '지도'와 신규 재화인 '고급 지도'를 소모해 플레이하면 각종 보상과 전설 무기 소환권도 제공한다.

한지훈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첫 대규모 업데이트인 만큼 새로운 시나리오, 영웅, 보스 등 풍부한 콘텐츠를 통해 다양한 재미를 주고자 했다"며 "올해 이용자들을 위한 다양한 업데이트와 이벤트를 진행하오니 많은 기대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