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로빗, 새 상장 서비스 '에이플러스(A+)' 공개


"건실하고 투명한 프로젝트 제공할 것"

에이프로빗이 공개한 새로운 상장 서비스 '에이플러스(A+)' 이미지 [사진=에이프로빗]

[아이뉴스24 허재영 기자]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에이프로빗(APROBIT)이 새로운 상장 서비스 '에이플러스(A+)'를 공개했다고 25일 밝혔다.

에이플러스는 투자자 보호를 위해 상장하는 프로젝트에 대해 정기적으로 건실성 및 안전성을 체크할 수 있는 내부적 장치를 구비했다는 설명이다.

이번 서비스에 자체 얼라이언스를 활용해 투자자들이 다양한 프로젝트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프로젝트와 투자자 모두를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지원에 나서며 건전한 거래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김병준 에이프로빗 대표는 "이번 서비스를 통해 대중들에게 건실하고 투명한 프로젝트들을 제공함으로써 암호화폐 시장 활성화 및 인식 개선을 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프로빗은 지난해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했으며, 실명확인 계좌 발급 진행과 더불어 이번 서비스를 통해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허재영 기자 hurop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