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진, 나훈아에게 '땡벌' 받은 사연…홍경민 "저도 받고 싶다"


[사진 제공=TV CHOSUN '퍼펙트라이프']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가수 강진이 신곡 '마부'를 최초로 공개한다. 또 '희자매' 출신인 아내 김효선과 운명적인 첫 만남 스토리를 전한다.

13일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는 국민 애창곡 '땡벌'과 '막걸리 한 잔'의 주인공, 트롯 신사 강진이 출연해 신곡을 최초로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막걸리 한 잔'으로 대한민국을 뒤흔든 강진이 1년 만에 들고 온 신곡 '마부'의 녹음 현장이 공개될 예정이다. 강진은 '마부'의 한 소절을 수십 번 재녹음하는 등 '장인' 면모를 보여 모두를 숨죽이게 했다. 이를 본 후배 가수 홍경민은 "도자기 만드는 장인이 도자기를 수십 번 깨는 것과 비슷하다"며 가수로서 깊이 공감했다. 이어 본격적으로 녹음에 들어간 강진이 '마부'를 맛깔나게 부르자 MC 현영은 "'마부' 대박 날 것 같다. 노래 가사가 감정에 딱 붙는다!"며 물개박수를 치며 극찬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홍경민은 "저도 나훈아 선배님 곡 받고 싶다"며 나훈아에게 '땡벌'을 받게 된 비결을 물어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에 강진은 "우리 집에 일주일 찾아오면 비법을 알려주겠다"고 대답하자, 홍경민이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불러일으켰다.

그런가 하면 강진은 원조 걸그룹 '희자매' 출신 아내 김효선과의 운명적인 첫 만남도 공개해 귀를 기울이게 했다. 강진은 아내와의 첫 만남에 대해 "후배를 따라서 간 생일 파티에서 만나게 됐다"며 "다른 이유보다는 희자매도 온다고 해서 갔다"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안겼다. 강진은 생일 파티가 끝난 후에 "아내를 차로 데려다줬는데, 벨트를 놓고 갔다"고 이야기하자, 홍경민은 "본인의 의지가 없으면 풀어지기가 힘든데"라며 신기해했고, 현영은 "사모님이 먼저 관심이 있어서 뭐 하나라도 놓고 내려야 되는데, '벨트라도 놓자'(한 것 같다)"라고 말하며 당시 김효선의 심정을 대변해 줘(?)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가수 강진의 신곡 '마부'는 물론, 아내 김효선과의 러브스토리는 13일 밤 8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정상호 기자 uma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