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 누적 판매 400만건 돌파


업계 최장·최다 판매…"신생아 2명 중 1명이 선택"

현대해상의 어린이 전용 보험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가 누적 판매 400만건을 돌파했다. [사진=현대해상]

[아이뉴스24 허재영 기자] 현대해상은 어린이 전용 보험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가 누적 판매 400만건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Q는 지난 2004년 7월 업계 최초의 어린이 전용 종합보험으로 출시된 이후 16년 동안 400만건(2천370억원)이 판매돼 업계 최장·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으며, 소비자들의 입소문을 통해 신생아 2명 중 1명(50.7%)이 가입할 만큼 꾸준한 사랑을 받아 오고 있다.

이 상품은 고액의 치료비가 드는 치명적 중병인 어린이CI(중대질병)를 비롯해 가족일상생활배상책임, 시력교정, 비염 및 아토피 등 자녀의 생애주기에 따른 위험을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특히 지난해에는 기존 어린이보험에서 면책사유에 해당돼 보장되지 않던 선천이상 보장을 비롯해 영유아에게 취약한 유행성 감염병인 수족구/수두, 성장기에 일어날 수 있는 성장판손상골절/기흉, 임산부를 위한 분만전후출혈수혈 진단 담보 등을 업계 최초로 신설해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

또한 건강&육아상담, 시기별맞춤LMS(장문문자서비스), 병원안내 및 예약대행, 검진안내 및 예약대행 서비스와 자녀의 체온정보에 따른 열관리 지침과 지역별 발열현황 및 유행성 질병현황을 실시간으로 안내하는 토털 자녀 헬스케어서비스 '굿앤굿어린이케어서비스'를 제공해 자녀의 건강관리도 지원하고 있다.

허재영 기자 hurop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