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도 강추위 계속…서해안·제주 눈


꽁꽁 얼어붙은 대구 신천교. [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박은희 기자] 주말에도 강추위가 이어지겠다.

8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9일도 -10도 이하의 추위가 지속된다.

특히 수도권북부와 강원영서, 일부 충청내륙에는 -20도 이하, 그 밖의 중부지방과 전북, 전남권북부, 경상내륙에는 -15도 이하로 매우 춥겠다.

10일 아침 최저기온은 이날보다 4~6도 올라 일부 지역의 한파특보는 경보가 주의보로 변경되거나 해제될 가능성이 있겠다.

주말 낮 최고기온도 오르겠으나 평년보다 5~10도 낮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9일 아침 최저기온은 –24~-6도, 낮 최고기온은 –8~1도가 되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5도 △대전 -16도 △대구 -14도 △부산 -10도 △광주 -13도 △춘천 -22도 △제주 0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6도 △대전 -5도 △대구 -2도 △부산 0도 △광주 -3도 △춘천 -6도 △제주 3도 등이다.

10일 아침 최저기온은 –20~-5도, 낮 최고기온은 -4~4도가 되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2도 △대전 -12도 △대구 -11도 △부산 -7도 △광주 -9도 △춘천 -17도 △제주 2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도 △대전 -1도 △대구 1도 △부산 3도 △광주 1도 △춘천 -1도 △제주 6도 등이다.

찬 공기가 서해상으로 남하하면서 해기차에 의해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9일까지 충남서해안, 전북서해안, 전남권서부, 제주도에 가끔 눈이 오겠다. 충남서해안과 전라서해안, 제주도는 10일 낮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이번 추위는 12일까지 중부지방에서 아침 기온이 -10도 이하로 내려갈 전망으로, 당분간 추위는 지속되겠다.

박은희 기자 ehpark@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