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홈 파티 준비하세요…롯데호텔, 크리스마스 케이크 선보여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롯데호텔은 연말 홈 파티를 위한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오는 12월 25일까지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롯데호텔 관계자는 "2019년 크리스마스 케이크 매출이 전년 대비 20% 이상 증가했고 올해는 드라이브 스루와 테이크 아웃을 통해 주문하는 고객이 늘었다"며 "연말 송년회 또한 홈 파티 형식으로 바뀔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케이크 선택지를 풍성하게 준비했으며 매출 또한 더욱 신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롯데호텔]

프리미엄 랜드마크 호텔 시그니엘 서울의 델리샵 '페이스트리 살롱(Pastry Salon)'에서는 크리스마스 시즌 케이크 '몽블랑 크리스마스 로그(Mont-Blanc Christmas Log)'를 12월 25일까지 선보인다.

케이크를 컨설팅한 프랑스 출신의 미쉐린 3스타 셰프 '야닉 알레노(Yannick Alleno)'는 "몽블랑 산 근처에서 여유로운 겨울 휴가를 즐기는 프랑스인의 감성을 담아냈다"고 전했다. 밤이 듬뿍 들어간 몽블랑을 화이트 초콜릿으로 덮어 눈 덮인 통나무를 표현했다. 가격은 7만원이다.

올해 오픈한 시그니엘 부산도 '페이스트리 살롱(Pastry Salon)'에서 '크리스마스 트리 케이크(9만5천원)'와 '파인트리 케이크(8만9천원)'로 첫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선보인다.

크리스마스 시즌이면 연상되는 트리와 솔방울을 활용하여 예술성이 돋보이는 해당 케이크는 12월 17일부터 23일까지 사전 예약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케이크는 23일부터 25일 사이에 픽업할 수 있으며 매일 20개 한정 판매된다.

이연춘 기자 stayki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