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올반 빅 치즈콕콕 찰핫도그' 출시…핫도그 라인업 확대


냉동 간식류 수요 증가…올반핫도그 판매 전년대비 47% 증가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신세계푸드가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를 출시하며 냉동 핫도그 가정간편식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25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올해 '올반 찰핫도그', '올반 모짜체다 찰핫도그', '올반 크런치 찰핫도그' 등 냉동 핫도그 가정간편식의 1월~10월 누적 판매량이 전년동기 대비 47% 늘었다.

이 같은 '올반 핫도그'의 판매량 증가는 전문점 수준의 맛, 간편한 조리, 합리적 가격 등 3박자를 동시에 만족시키며 소비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을 뿐 아니라, 올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에서 간단히 조리해 먹을 수 있는 간편 간식류에 대한 수요가 높아졌기 때문으로 신세계푸드 측은 분석했다.

[신세계푸드]

이에 신세계푸드는 냉동 핫도그 가정간편식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를 신제품으로 출시하며 시장 공략에 나섰다.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는 찹쌀을 넣어 쫄깃한 식감의 핫도그 빵 속에 체다치즈가 콕콕 박힌 프리미엄 소시지를 넣어 고소한 풍미를 높인 제품이다. 특히 국내산 돼지고기로 만든 소시지의 중량을 기존 자사 제품 대비 33% 늘려 더욱 풍성한 식감과 든든한 포만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전자레인지에서 냉동 상태인 핫도그의 포장지를 완전히 벗긴 후 약 1분간 데우거나, 에어프라이어의 온도를 180 ℃로 맞춘 후 14분간 조리하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한핫도그를 즐길 수 있다. 신세계백화점을 비롯한 SSG닷컴, G마켓, 옥션, 11번가 등 온라인몰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1입 2천500원(100g), 4입 8천380원(100g x 4개)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다시 격상됨에 따라 원격수업 등으로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많은 초중고교생을 중심으로 냉동 간식류에 대한 수요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올반 핫도그에 대한 마케팅 프로모션을 확대할 예정이다"며 "내년 상반기는 기존 핫도그에서 모양, 식재료, 식감 등을 업그레이드 한 차별화 제품으로 라인업을 확대하며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해 가겠다"고 말했다.

이연춘 기자 stayki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