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포럼 2020] 장석영 과기정통부 차관 “D·N·A 혁신은 위기 극복 기본”


“뉴노멀 시대의 생활혁명 선도할 것”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은 15일 서울드래곤시티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아이뉴스24 주최 ’아이포럼 2020‘에 참석해 “오늘 행사에서 D·N·A 혁신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데 이바지하신 분들께 직접 상을 드릴 수 있어 더 뜻깊고 의미 있는 것 같다”며 “수상하신 모든 분께 다시 한번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유례없는 경기침체 속에서도 D·N·A를 통한 위기 극복과 끊임없는 혁신의 현장에 계신 기업인들과 국민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창간 20주년을 맞은 아이뉴스24가 주최한 '아이포럼 2020'이 15일 서울 드래곤시티호텔 그랜드볼룸 한라홀에서 '디지털 생활혁명(Digital Life Revolution)'을 주제로 개최됐다.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차관이 행사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조성우 기자]

장 차관은 “문재인 정부는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대전환의 핵심동력으로 데이터(Data), 네트워크(Network), 인공지능(AI) 등 이른바 D·N·A를 제시하고 우리 국가·경제·사회 전반에 걸쳐 디지털 혁신을 선제적으로 대응해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D·N·A는 코로나19 방역에서도 큰 성과를 보였고 초기 마스크 대란에서 역할을 했던 마스크 앱, 생소했던 원격근무와 온라인 수업까지 우리 생활 깊숙이 디지털이 스며들었다고 평가했다.

장 차관은 “코로나19 이전부터 이미 국가·경제·사회의 디지털 전환은 거스를 수 없는 전 세계적 흐름이었다”며 “코로나19는 이러한 디지털 전환을 더욱 가속시켰고 디지털과 비대면이 일상화되면서 오늘 개최되는 아이포럼 2020의 주제와 같은 새로운 ‘생활 혁명(Life Revolution)’, 이른바 ‘뉴노멀(New Normal)’을 경험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노멀 시대의 생활혁명을 선도하기 위해 정부는 현재의 위기를 신속히 탈출하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개척하기 위해 한국판 뉴딜을 추진하고 있고 그중 한 축이 바로 ‘디지털 뉴딜’이라고 말했다.

장 차관은 “디지털 인프라가 ‘K-방역’에 기여했듯이 디지털 뉴딜은 코로나19 이후 시대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디지털 전환을 선도할 것”이라며 “정부 노력과 함께 민간의 적극적 투자와 혁신 노력이 더해진다면 우리는 경제위기를 빠르게 극복하고, 경제·사회 등 모든 분야에 걸쳐 민·관 협력의 결실을 맺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창용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원장. [조성우 기자]

한편 이날 함께 자리한 김창용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은 축사에서 “소셜 D·N·A는 앞으로 디지털 격차를 줄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21세기 디지털 시대를 준비하는 데 모두 함께 나서자”고 주문했다.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도 “소셜 D·N·A 혁신상은 기술과 함께 사회적 가치에 얼마나 이바지했느냐를 판단한 것으로 매우 의미 있는 상”이라며 “코로나19로 재택과 온라인 수업 등 생활 속에서 디지털 혁명이 피부로 느끼고 있고 앞으로 더 빠르게 혁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조성우 기자]

끝으로 장석영 차관은 “다시 한번 아이뉴스24 창간 20주년과 ‘아이포럼 2020’ 개막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소셜 D·N·A 혁신상’을 수상하신 분들께도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정종오 기자 ikoki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