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매직, 추석 시즌 안마의자 판매량 전년比 150%↑


할인전 한 달 연장…렌탈 할인 프로모션도 동일하게 진행

[사진=SK매직]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건강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비대면 추석 맞이 효도 선물로 안마의자가 인기몰이를 하면서 지난 9월 한달 간 SK매직 안마의자 판매량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SK매직에 따르면 9월 안마의자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150% 이상 증가했다.

SK매직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실내활동 및 건강 관련 관심 증대로 전반적인 수요가 확대된데 더해 올해 추석 귀성길에 오르는 대신 효도 가전인 안마의자를 구입해 선물하려는 소비자가 많아지면서 판매량이 급증한 것으로 분석했다.

이에 따라 SK매직은 지난 9월 추석 연휴를 맞아 진행했던 '안마의자 기획대전'을 오는 31일까지 한 달 더 연장하며 고객 성원에 보답함과 동시에 판매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번 특가전에서는 지난 특가전과 동일하게 최대 100만원 이상 할인된 가격에 프리미엄 안마의자를 만날 수 있으며, 최대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이 제공된다.

렌탈 고객을 위한 할인 프로모션도 동일하게 진행된다. SK매직은 안마의자의 월 렌탈료를 2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며, 렌탈 고객에게는 렌탈료 결제가 가능한 포인트를 최대 12만점을 제공한다. 또 사은품과 함께 설치비, 등록비 등 30만원 상당의 설치 초기비용을 전액 지원한다.

SK매직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휴식, 건강 가전의 판매가 증가함에 따라 안마의자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해 모델 라인업을 모두 프리미업급으로 재정비했다"며 "이로 인해 전체적인 모델 라인업은 축소됐지만, 판매량은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하는 결과를 얻었다"고 설명했다.

김나리 기자 lor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