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미리보는 추석 효잔치…혜은이, 임영웅 응원 '눈길'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TV CHOSUN]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미리보는 추석 효도잔치다.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나이 지긋한 어르신 '실버6'를 모시고 '대리 효도잔치'를 연다. '실버6' 김영옥, 백일섭, 선우용여, 임현식, 노주현, 혜은이가 대한민국 어르신을 대표한다. 또 콜센타 고객님들을 '랜선 효잔치'에 초대해 흥겨운 시간을 가진다.

24일 방송되는 '사랑의 콜센타'는 코로나19로 고향에 내려가기 어려운 올 추석, 자녀들을 만나지 못해 외로우실 부모님들을 위한 추석 '효'특집으로 진행된다.

이날 'TOP6'는 형형색색 한복을 맞춰 입고 등장, '사랑의 콜센타'의 문을 활짝 연다. 'TOP6'는 스튜디오를 방문한 '실버6' 김영옥, 백일섭, 선우용여, 임현식, 노주현, 혜은이를 그 어느 때보다 공손하고 예의 바르게 모신다. 버6은 "'미스터트롯', '사랑의 콜센타' 애청자"라고 화답해 분위기가 고조된다.

이어 실버6가 TOP6 중 가장 멋진 효도송을 선사한 최고의 '효도 진'을 뽑는 대결이 펼쳐진다. 그러나 실버6은 "노래가 아닌 효도를 보겠다"면서 편파 판정, 내 맘대로 심사평을 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상상 이상의 텐션 속에 과연 실버6가 뽑은 '미스터 효도 진'은 누가 될지 궁굼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이날 현장에서는 TOP6가 그동안 콜센타에 연결됐던 고객님들을 영상통화로 초대하는 '랜선 효잔치'가 진행된다. 그동안 전화를 통해 목소리로 대화를 나눴던 것과 달리, TOP6와 고객님들이 얼굴을 마주하며 의미 깊은 추억 쌓기에 나선 것.

TOP6는 고객님의 얼굴만으로 누구인지 추리하는 '상상 초월 추리게임'을 펼치고, 옷 색깔부터 표정까지 깨알 같은 단서를 끌어모아 자신의 고객님을 찾아 나선다.

"저희 고객님이 확실합니다"라며 뜻밖의 고객님 쟁탈전까지 벌어지는 등 TOP6가 자신의 고객님을 무사히 찾을 수 있을지 '랜선 효잔치'에 대한 관심이 모이고 있다.

제작진은 "이번 추석 특집은 코로나 19로 '고향방문 자제' 권고에 따라 다소 침체 된 명절을 보내게 될 시청자분들을 위해 특별 기획됐다"며 "흥 넘치는 TOP6가 명절 분위기를 안방에 흠뻑 전달한다. TOP6가 야심 차게 준비한 추석 선물 세트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한다.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는 24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임영웅·혜은이 [혜은이 SNS 캡처]

한편 '사랑의 콜센타'에 '실버6'으로 출연한 가수 혜은이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노래 잘하는 후배 가수, 임영웅 나타났다. 녹화 후 내가 꼼지락 거리는 바람에 또 다른 실력자들, 영탁, 장민호, 김희재, 이찬원 그리고 정동원과 사진을 못 찍었네"라면서 "지금처럼 쭉~ 변치 않는 열정과 음악에 대한 애정을 간직하는 롱런하는 가수가 되길 바라는 마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리며 임영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공개된 사진 속 혜은이는 한복을 입은 임영웅과 다정한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사람은 맑은 미소와 손가락 하트로 훈훈함을 자아낸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