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도쿄 한국상품 온라인 수출 상담회 개최


화상 상담회로는 처음…국내 45개사·일본 바이어 100여개사 참가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한국무역협회는 경기도청과 서울 코엑스와 경기도 광교R&DB 센터에서 '2020 도쿄 G-페어 한국상품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23일부터 29일까지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도쿄 G-Fair)는 경쟁력 있는 한국 중소기업 상품의 일본 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2002년 처음 개최했다. 이후 작년까지 한 해도 빠짐없이 일본 도쿄에서 개최해왔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최초로 비대면 온라인 화상상담 형식으로 진행하게 됐다.

이번 행사에는 식물 줄기세포 추출물을 이용해 주름 개선효과를 주는 리프트 세럼 제조기업 더 파트너즈, 한 장씩 뽑아쓰는 시트형 클렌징 제품을 만드는 루치온온, 개인용 공기청정기 청우씨엔티, 교육용 자석블록 및 교육 콘텐츠 매직큐브 등 경기도에서 선별한 45개의 한국 기업들이 참가했다.

..

이들 기업과 사전 매칭을 통해 상담회에 참가한 일본 바이어는 100여개사로 일본 2위의 인터넷 쇼핑몰인 라쿠텐, 대형 슈퍼마켓 체인인 CGC재팬, 건축 및 홈인테리어 관련 도소매 유통업을 하는 코난 쇼지 등이 포함됐다.

조학희 무협 국제사업본부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행사가 개최되기까지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비대면 화상상담으로 전환하며 그 명맥을 19년째 이어갈 수 있었다"며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가 양국 기업인들이 신제품과 시장 트렌드를 공유하는 소통의 장으로서 한·일 민간경제협력의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