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플랜투비즈니스, 빅데이터·스마트팩토리 사업 협력


공동 영업·마케팅 활동 시작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빅데이터 컨설팅 기업 플랜투비즈니스컨설팅과 빅데이터·스마트 팩토리 사업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발표했다.

빅데이터 솔루션·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랜투비즈니스컨설팅은 SAS, 래피드마이너, 마이크로스트래티지, 클릭의 국내 공식 파트너사다. 전자, 자동차, 통신, 은행 등 국내 주요 기업들과 빅데이터·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를 다수 진행하기도 했다.

양 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빅데이터·스마트 팩토리 사업에 필요한 영업, 마케팅 등의 부문에서 협력한다. 특히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펜타호'를 포함한 '루마다 포트폴리오', 플랜투비즈니스컨설팅 빅데이터·스마트팩토리 관련 플랫폼을 활용해 공동 사업 기회를 발굴한다.

박경호 플랜투비즈니스컨설팅 대표(왼쪽)와 양정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대표 [사진=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박경호 플랜투비즈니스컨설팅 대표는 "그동안 국내 시장에서 다양한 빅데이터 프로젝트 경험과 노하우를 쌓았다"며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루마다 기술력이 더해져 큰 시너지 효과가 날 것"으로 기대했다.

양정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대표는 "디지털 뉴딜의 핵심으로 데이터가 주목받고 있다"며 "양 사가 협력해 고객 비즈니스에 실제로 혁신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은정기자 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