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게임빌 농구 게임 'NBA NOW' 퍼블리싱 맡는다

게임빌 및 해외법인과 협업해 서비스 나서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글로벌 모바일 농구 게임 'NBA 나우(NOW)'를 서비스한다고 18일 발표했다.

NBA NOW는 게임빌-컴투스의 미국 법인(GAMEVIL COM2US USA Inc.)이 NBA의 공식 라이선스를 확보해 개발한 게임으로, 앞으로 컴투스가 글로벌 퍼블리싱을 맡아 진행한다.

컴투스는 MLB9이닝스, 컴투스프로야구 등 공식 라이선스 기반의 스포츠 게임들을 서비스해왔다. 이번에는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농구 리그 'NBA'의 공식 라이선스 게임을 확보하면서 글로벌 스포츠 게임 라인업을 다변화했다.

[사진=컴투스]

이번 NBA NOW 프로젝트를 위해 컴투스와 게임빌, 미국법인은 유기적 협업 시스템을 적극 가동,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을 극대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게임빌과 컴투스 및 해외법인들은 그동안 협업 시너지 확대를 위해 이미 글로벌 서비스 플랫폼 하이브의 개발 및 적용, 해외법인 통합 등 제반 작업을 진행해 왔다. 앞서 게임 간의 크로스프로모션 및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했으며 '제노니아' 프로젝트 등도 함께 했다.

컴투스 관계자는 "MLB, NBA 등과 같은 세계적인 대형 스포츠 라이선스 게임은 각각의 팬층을 기반으로 매우 안정적이며 큰 규모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며 "MLB9이닝스에 이어 NBA NOW의 성공적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스포츠 모바일 게임의 명가로 확실히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