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충청북도-청주시, 다목적방사광가속기 업무 협약식 개최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충청북도, 청주시는 21일 과기정통부 청사에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과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한범덕 청주시장은 이 날 체결한 양해각서를 통해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조기 구축을 위해 정부와 지자체의 역량을 총체적으로 결집·활용해 첨단 연구인프라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충청북도, 청주시가 21일 오후 세종특별자치시 세종파이낸스센터 과기정통부 생각나눔방에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 을 개최했다. (왼쪽부터)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한범덕 청주시장이 협약서 서명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제공]

구체적으로 ▲부지 확보 및 개발 ▲가속기 이용자 협의회 육성과 지원 ▲부지 내 관련 연구·산업 기반 마련 ▲가속기 종사인력의 주거 및 문화공간 조성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하고, 정부-지자체 협의회를 구성해 협력내용을 구체화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식에서 최기영 장관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은 미래 첨단산업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정책으로, 지자체 및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여 차질 없이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시종 충청북도 지사는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유치를 계기로 충북의 발전뿐아니라 국가차원의 첨단산업 지원과 과학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 고 말했다.

최상국기자 skchoi@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