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르텐, 유영일 신임 대표 선임

오는 25일 공식 취임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보안업체 테르텐이 유영일 기술이사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

20일 테르텐에 따르면 이 회사는 오는 25일 유영일 대표가 공식 취임할 예정이다.

유 대표는 지난 2018년부터 이달초까지 테르텐 기술이사 겸 사이버 보안센터장을 역임하는 등 보안업계에서 15년 이상 일했다.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정보보호학과 박사 과정을 수료했으며, 현재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유 대표는 "당사는 사이버 훈련과 모의해킹 컨설팅을 신규 사업으로 추진하며 사이버 보안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현재 이스라엘과 대만과도 관련 사업을 추진 중으로 향후 해외 사업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영일 테르텐 대표 [사진=테르텐]

최은정기자 ejc@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