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뵨 하우버 신임대표 임명...실라키스 5년만에 퇴임

스웨덴 및 덴마크 대표 역임…친환경 차량 확대 공헌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뵨 하우버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 사장을 8월 1일자로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은 5년만에 한국 시장에서 물러난다.

뵨 하우버 신임 사장은 1996년 다임러 그룹에 입사해 독일, 동남아시아 등에서 제품 전략, 네트워크 개발 등의 업무를 담당한 바 있다. 이후 2007년 중국의 메르세데스-벤츠 승용부문 세일즈 마케팅 업무를 시작으로 지난 2013년부터는 메르세데스-벤츠 중국 밴 부문의 대표를 역임했다. 2016년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의 사장으로 부임했다.

뵨 하우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신임 대표이사 사장 [출처=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특히, 뵨 하우버 신임 사장은 스웨덴 및 덴마크 근무 기간 동안 메르세데스-벤츠 친환경 차량 전략 수립 및 판매 증가에 기여하면서, 메르세데스-벤츠 글로벌 친환경 차량 확대 성과에 공헌한 부분을 인정 받고 있다.

뵨 하우버 신임 사장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사장으로 새로 부임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국시장에서 메르세데스-벤츠만의 차별화된 가치와 최고의 고객만족을 제공해 성공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사장은 오는 9월 1일부터 메르세데스-벤츠 USA의 영업 및 제품을 총괄하게 된다.

강길홍기자 sliz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