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부문, MZ세대에 '청정패션' 데님 제안

에잇세컨즈·엠비오·구호플러스 등 브랜드 통해 다양한 스타일 출시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MZ세대(밀레니얼+Z세대)'에게 다양한 데님 아이템을 제안한다.

9일 삼성물산 패션부문에 따르면 에잇세컨즈는 올 봄 시크한 데님 룩을 선보였다. 여성은 부드러운 베이지 컬러의 데님 트러커 재킷에 밑단을 커팅한 미니 스커트를 조합해 경쾌한 느낌을 줬으며, 남성은 자연스러운 워싱이 들어간 블루 데님 트러커 재킷에 데님 팬츠를 매치해 레트로 감성을 자아냈다.

또 슬릿을 넣어 엣지 있는 중간 기장의 데님 스커트, 볼륨 소매로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낸 데님 재킷, 유틸리티 요소를 가미한 생지 데님 셋업, 어둡게 워싱 처리한 원턱 와이드 데님 팬츠 등도 함께 출시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데님'을 중심으로 한 라인업을 선보인다. [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구호플러스는 산뜻한 색감을 입힌 사랑스러운 데님 아이템을 론칭했다. 중간 기장의 데님 스커트와 와이드 핏의 데님 팬츠를 밝은 핑크 컬러로 구성했다. 데님 스커트는 다리가 길어 보이는 하이웨이스트 실루엣에 독특한 비대칭 밑단, 사선 포켓 디테일을 더했으며, 구호플러스의 시그니처이자 베스트셀러 아이템인 데님 팬츠는 처음으로 핑크 컬러를 선보였다.

'팬츠 맛집' 엠비오는 기존 테이퍼드 핏 뿐 아니라, 베이직 핏, 와이드 핏 등으로 구성한 데님 팬츠 라인업을 선보이며 최적의 청바지 핏을 찾아 헤매고 있는 남성들에게 해결책을 제시한다.

테이퍼드 핏은 허벅지가 두꺼운 사람들까지 편안하게 입을 수 있는 여유로운 실루엣이며, 베이직 핏은 슬림한 허벅지 라인으로 몸에 잘 맞는 실루엣이다. 또 와이드 핏은 크림 컬러 데님 팬츠에 적용, 동일한 컬러의 데님 재킷과 셋업으로 출시돼 한층 트렌디한 분위기를 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 관계자는 "매 시즌 사랑받는 데님은 워싱, 컬러, 핏 등에 변화를줘 다채롭게 스타일링할 수 있는 무궁무진한 아이템"이라며 "올 봄에는 레트로 감성을 담은 청청 셋업이나 부드러운 컬러를 입힌 데님 트러커와 데님 스커트를 도전해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제안하는 데님 패션은 통합 온라인몰 SSF샵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