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식약처장, 보건용 마스크 제조업체 지원 대책 마련


14개 제조업체와 간담회 개최…"현실적인 지원 대책 마련할 것"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보건용 마스크를 제조하는 업체들을 위한 구체적인 지원 대책 마련에 나선다.

식약처는 6일 서울 양천구 소재 서울지방식약청에서 보건용 마스크를 제조하는 14개 업체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보건용 마스크 생산에 어려움이 있거나 제조설비를 신규 도입·설치하는 등 변화가 있는 업체들을 대상으로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사진=조성우 기자]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업계 대표들로부터 직접 의견을 청취했다. 이에 따라 식약처는 향후 구체적이고 체계적인 지원 대책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이 처장은 "오늘 도출된 의견과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현실적인 지원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며 "필요한 경우 관계 부처와 함께 해결방법을 논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마스크 제조업체들과의 지속적으로 소통해 정부와 업계가 함께 문제점을 해결해나가 국민들께 마스크가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장유미 기자 swee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