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ICT 기업에 장비 사용료·임대료 감면

비 R&D 신규 공모사업' 민간 부담금도 인하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과기정통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ICT 기업에 장비사용료·임대료 감면을 추진하고, 장비 연구개발(R&D) 신규 공모사업 민간 부담금도 인하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주요 ICT 사업지원기관 장비 사용료와 임대료 감면·납부 유예 등 기업 지원을 확대한다고 5일 발표했다.

[출처=아이뉴스24DB]

I

ICT 기업 장비 활용에 따른 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해, ICT 사업지원기관 10개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구미전자정보기술원(GERI)이 보유한 장비 사용료를 일정기간 10~100% 감면 또는 납부 유예한다.

또 NIPA와 KISA 일부 시설 임대료를 100% 인하해 코로나19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 피해 회복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ICT 비 R&D 신규 공모사업' ▲클라우드서비스 활성화 및 기업경쟁력 강화 ▲정보통신공사업 활성화 기반구축 ▲차세대 UHD 방송장비 해외진출 지원 ▲민간지능정보서비스 확산 ▲전파산업 중소기업 성장기반 조성 등 총 11개 사업 민간부담금 비율도 5~20% 인하해 기업 부담을 완화키로 했다.

과기정통부는 "코로나19로 인한 ICT기업의 피해를 최소화 하고 ICT 산업 활력을 회복하기 위해 범부처 협업체계 강화·추가 지원방안 발굴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ICT 비R&D 사업 민간부담 완화(안) [출처=과기정통부]

송혜리기자 chewo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