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무료 사용”…안심글꼴파일 71종 배포


[아이뉴스24 박은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저작권위원회·한국문화정보원과 공동으로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안심글꼴파일’ 모음집을 30일부터 배포한다.

이번에 제공하는 글꼴파일은 정부・지자체・공공기관이 개발한 41종과 민간기업이 개발한 30종 등 총 71종이다. 각 저작권자가 이용자의 자유로운 글꼴 사용을 미리 허락한 것들이다.

학교 등 교육기관이나 보육시설, 1인 매체(미디어), 기타 개인 및 단체 등 누구나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사용할 수 있다. 글꼴파일을 다른 사람에게 전달하거나 상업적인 용도 등에서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영리 목적으로 복제・배포하는 것은 별도 저작권자 허락이 필요하다.

문체부 누리집과 한국저작권위원회 ‘공유마당’, 한국문화정보원 ‘공공누리’ 등에서 동일하게 내려받을 수 있다.

문체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저작권 확인을 거친 안심글꼴파일을 지속적으로 추가하고 누리집을 통해 상시 제공할 것”이라며 “국민들이 창작과 문화생활에서 더욱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문서작성 프로그램이나 전자책 보기 프로그램 등의 개발사와 협조해 이들의 소프트웨어에 안심글꼴파일을 탑재하는 방안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은희기자 ehpar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