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현모 KT 사장, 1억 상당 자사주 매입…"책임 경영"

저평가된 KT 주가 매입…기업가치 제고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구현모 KT 사장 내정자가 1억원 상당 자사주 5천주를 매입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증시 급등락에 KT주가가 하락한 데 따른 기업 가치 제고 및 책임 경영 의지로 풀이된다.

KT는 26일 '임원·주요주주 특정증권등 소유상황보고서'를 통해 구현모 사장 내정자가 지난 20일부터 26일까지 자사주 5천234주를 매입했다고 공시했다. 구 사장이 이날 매입한 자사주 5천234주는 이날 종가 기준 1억원 상당이다.

구현모 KT 사장 내정자 [출처=KT]

KT 관계자는 "KT 주가가 지나치게 저평가됐다고 판단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고, 책임 경영을 한층 강화해 기업 가치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KT는 오는 30일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구 사장의 대표 선임건을 처리한다.

송혜리기자 chewo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