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블소 레볼루션' 아시아 24개국 사전예약 실시

상반기 아시아 출시 목표… 한국·일본 등 기 출시국 제외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게임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브랜드 사이트를 열고 아시아 24개국에서 사전예약을 실시한다고 24일 발표했다.

이번 사전예약은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등을 포함한 아시아 24개국에서 진행된다. 넷마블은 사전예약에 참여한 이용자 전원에게 달성 수에 따라 은화, 장신구, 의상 등의 보상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국, 일본 등 기 출시국은 제외된다.

이 외에도 브랜드 사이트에서는 게임 스토리, 직업, 경공 정보를 비롯해 레이드, 실시간 대규모 오픈필드 세력전 등 주요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다.

오는 상반기 중 아시아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은 인기 PC 온라인 게임 '블레이드앤소울' IP를 활용해 원작의 방대한 세계관과 콘텐츠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모바일 MMORPG다.

지난 2018년 12월 국내에 출시된 이 게임은 론칭 당일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 다음날 구글플레이 매출 2위를 달성했다. 지난해 대한민국 게임대상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구글플레이의 '2019 올해를 빛낸 경쟁 게임' 및 '2019 올해의 베스트 게임'으로 선정된 바 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