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슈퍼세이브 1년권' 론칭…혜택 강화

서비스 일부 변경·새로운 혜택 추가…"고객에 즐거움 선사할 것"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티몬은 가입 기간 동안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는 유료멤버십 서비스인 '슈퍼세이브' 1년권을 새롭게 론칭한다고 14일 밝혔다.

티몬은 기존에 있던 슈퍼세이브 30일권, 90일권에 더해 1년권을 추가했다. 1년권 가입 금액은 5만 원이지만 구매 후 리뷰만 작성하면 2만 원의 적립금을 받을 수 있어 실제 가입비용은 3만 원이나 다름없다.

1일 평균 이용료는 약 82원으로 티몬에서 가장 알찬 쇼핑 혜택과 다양한 전용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셈이다. 30일권은 1만 원, 90일권은 2만 원으로 장기권 가입시 더욱 저렴하게 슈퍼세이브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티몬이 슈퍼세이브 혜택을 대폭 확대했다. [사진=티몬]

티몬은 1년권 론칭을 오는 21일까지 총 8일간 신규 1년권 가입고객에게 100만 원 이상 구매 시 10만 원 할인쿠폰, 50만 원 이상 구매 시 5만 원 할인쿠폰을 증정한다. 쿠폰은 다음달 2일 일괄지급된다.

이와 함께 슈퍼세이브 고객들에게만 제공하는 전용 할인쿠폰도 더욱 풍성해진다. 실제 티몬 슈퍼세이브 고객들은 특가상품 구매 시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회원 전용 블랙쿠폰을 지급받고 있다.

티몬은 이번 혜택 변경에 맞춰 오는 17일까지는 더욱 강력한 블랙쿠폰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100만 원 이상 구매 시 6만 원, 50만 원 이상 구매 시 4만 원, 10만 원 이상 구매 시 8천 원, 5만 원 이상 구매 시 5천 원 할인 등 총 6종의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특히 기존에 있던 슈퍼세이브 특별 혜택은 그대로 유지된다. 구매할 때마다 돌려받는 2% 구매 적립을 비롯해 티몬데이와 퍼스트데이 전용 쿠폰, 전용 100원딜, 우선 고객상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100초어택, 10분어택, 타임어택 등 특가 및 한정수량으로 진행되는 타임 매장에서 슈퍼세이브 고객만 구매할 수 있는 전용딜 혜택도 받을 수 있어 매우 실속있는 쇼핑이 가능하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고객들에게 더욱 알찬 쇼핑 혜택과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슈퍼세이브의 혜택을 새롭게 변경했다"며 "장기적으로 가장 저렴하게 혜택을 즐길 수 있는 1년권도 출시했으니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 앞으로도 더 강력한 혜택으로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