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멤버십 이용 보니…'코로나19'로 OTT·배달 인기

시즌(Seezn) VOD 이용 20% 늘어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기 위해 사람들이 실외 활동을 줄이고 실내 활동을 늘리고 있다는 이야기가 모바일 멤버십 사용액을 통해 확인됐다.

14일 KT에 따르면 지난달 설 명절 직후 2주일간(1월 28일~2월 12일) KT의 VVIP·VIP 멤버십을 이용해 영화를 무료로 관람하는 영화관 할인 이용률이 직전 2주 대비 약 40% 감소했다.

반면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방송이나 영화, VOD를 시청하는 OTT앱 시즌(Seezn)의 'VOD 40% 혜택' 이용률은 20%가 늘어났다.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해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보다는 집에 머무르기를 선택한 결과로 회사측은 분석했다.

외식 카테고리에서도 VVIP 고객에게 제공되는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3만원 혜택 이용률은 소폭 감소했지만 도미노피자 3만원 혜택 이용률의 경우 50% 이상 크게 증가했다.

[출처=KT]

또한 온라인쇼핑 이용률도 뚜렷하게 증가했다. G마켓 6천원 쿠폰 이용률(VIP)은 약 3배 늘어났으며, K쇼핑의 온라인 6천원 쿠폰 이용률도 30% 가까이 증가했다. 오프라인이지만 머무르는 시간이 짧은 편의점 이용도 늘어나면서 GS25·이마트24(10% 할인), CU(천원당 200원 할인) 혜택 이용도 크게 증가했다.

KT 관계자는 "코로나19 발생으로 온라인 위주의 이용 패턴 변화가 나타나면서 미디어 콘텐츠, 온라인 쇼핑 등의 이용이 크게 늘었다"며, "매월 새로운 혜택을 제공하는 KT 멤버십 더블할인을 적극 활용해 고객 이용 변화에 맞춘 혜택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