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이베이 출신 김소정 본부장 영입

소비자들의 주문경험 확대 위한 신사업 확장 박차 계획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배달앱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서비스하고 있는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는 신사업 분야 확대를 위해 이베이코리아 출신 김소정 신임 신사업 본부장을 영입했다고 13일 발표했다.

김소정 신사업 본부장은 이랜드리테일을 시작으로 삼성물산, 이베이코리아까지 온·오프라인 유통을 넘나들며 활약해온 이커머스 전문가다. 빠르게 변화하고 성장하는 유통업 유수의 기업에서 오랜 기간 중대한 비즈니스와 신사업 업무를 총괄해 전략적으로 이끌어왔다.

특히 이베이코리아에서 2003년 입사해 영업과 브랜드 실장을 역임했고, 지마켓 인수 후 통합 시너지를 위한 다양한 비즈니스를 리드하며 마케팅과 광고사업 및 신규사업 본부장으로 탁월한 성과를 창출했다. 김 신임 본부장은 이베이코리아 최초의 여성임원이자 최고위급 리더로, 현재의 이베이코리아의 성장에 크게 기여한 주역 중 한 명이다.

김소정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신사업 본부장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김소정 신임 신사업 본부장은 앞으로 현재 딜리버리 서비스와의 시너지를 통해 고객들에게 다양하고 의미 있는 주문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의 차세대 성장 동력이 될 다양한 신규 비즈니스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김 신임 본부장 영입을 계기로 키친과 마트 신사업도 확대해 나간다. 특히, 요기요 소비자들의 주문 경험 확대를 위한 마트 신사업 확장을 통해 딜리버리 서비스 영역 발굴에도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며, 이 사업은 올 하반기 론칭 예정이다. 현재와 같이 요기요가 펼쳐 나가고 있는 편의점 슈퍼마켓 등 기존 플레이어들과의 파트너십 확대 전략은 그대로 유지해 나간다.

김소정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신임 본부장은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푸드테크 기업인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에서 일하게 되어 매우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기반으로 음식 배달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비즈니스를 만들고 이끌면서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의 미래 성장에 기여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