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온라인몰에서만 판다…'5G 다이렉트' 요금제 출시


선착순 1만명에게 월 5만5천원 이용 혜택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기존 5세대 통신(5G) 데이터무제한요금제보다 최대 3만원 저렴한 온라인 전용 요금제가 나왔다.

13일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는 무약정의 5G 무제한 요금제 '5G 다이렉트'을 오는 5월 31일까지 공식 온라인 쇼핑몰 '유플러스샵(U+Shop)'에서 판매한다고 발표했다.

'5G 다이렉트' 요금제 가입자는 속도 제한 없이 5G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유무선 음성통화(부가통화 300분 포함) ▲메시지 등도 기본으로 제공되는 무약정의 온라인 전용 5G 요금제다.

데이터와 음성통화, 메시지 등 기본으로 제공되는 서비스는 기존 '5G 스마트 요금제(월 8만 5천원/부가세포함)'와 동일하나, 월정액요금은 6만5천원(이하 부가가치세 포함)으로 5G 스마트 요금제 대비 약 23.5% 저렴하다.

[출처=LG유플러스]

선착순 1만명에게는 월 1만원의 요금할인을 제공해 5만5천원에 5G 무제한 요금제를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5G 다이렉트 요금제는 이달 14일 부터 5월 31일까지 유플러스샵(U+Shop)에서만 가입할 수 있다. 복지할인을 제외한 LTE 요금 그대로 약정할인, 결합할인 및 선택약정과 공시지원금, 멤버십 등은 적용되지 않는다.

이밖에도 LG유플러스는 5G 다이렉트 요금제를 선택한 고객에게 충전기, 배터리 등 기본 사은품과 9만8천원 상당의 LED 스마트폰 살균기를 추가로 증정한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요금상품기획담당 상무는 "할인이나 결합, 약정 등 조건 없이 5G 완전 무제한 서비스만 이용을 원하는 2030세대를 위해 파격적인 온라인 전용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2030세대의 취향에 맞춘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