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수영. '한끼줍쇼' 자신감은?…"한때 '연희동' 동네사람"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류수영이 연희동과의 인연을 앞세워 한 끼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류수영은 박하선과 결혼 전, 연희동에 살았었고 현재 본가가 연희동에 있다.

12일 방송되는 ‘한끼줍쇼’에는 배우 인교진과 류수영이 출연해 서대문구 연희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한끼줍쇼’ 류수영 [JTBC]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류수영은 연희동에 대한 다양한 정보력으로 이경규와 강호동을 놀라게 했다. 류수영은 녹화 내내 뜻밖의 연희동의 인연들과 만나며 동네 주민다운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류수영은 평소 한식, 양식, 베이킹 등 다방면에서 훌륭한 요리 실력을 가진 걸로 유명한다. 류수영은 밥 동무 최초로 직접 장을 봐와 비장의 요리로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이유 있는 자신감으로 무장한 류수영은 과연 자신이 살던 동네에서 한 끼 도전에 성공할 수 있을까.

인교진, 류수영과 함께하는 JTBC ‘한끼줍쇼’ 연희동 편은 12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