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언팩] 갤럭시 S20, 최대 1억화소 넘는 카메라 '핵심'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양쪽에서 대대적 혁신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삼성전자가 2020년 상반기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공략을 위해 전면에 내세운 것은 바로 '카메라'였다.

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에서 갤럭시S20 시리즈를 공개했다.

갤럭시S20 시리즈는 총 3종이다. 6.2인치 갤럭시S20, 6.7인치 갤럭시S20+, 6.9인치 갤럭시S20 울트라 등이다. 세 모델 모두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를 적용했으며 해상도는 QHD+다. 이 중 갤럭시S20과 S20+는 후면 메인 카메라가 6천400만화소이며 S20 울트라는 1억800만화소에 달한다.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출처=삼성전자]

◆최대 1억화소 달하는 역대급 카메라…AI도 뒷받침한다

최대 1억화소가 넘는 카메라에서도 알 수 있듯 갤럭시S20의 핵심은 카메라다. 하드웨어는 물론 소프트웨어 면에서 대대적으로 혁신했다. 하드웨어적인 면에서는 역대 최대 크기의 이미지센서를 탑재했으며, 소프트웨어적인 면에서는 AI(인공지능)을 접목해 더욱 선명한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최상위 모델인 갤럭시S20 울트라는 저조도 환경에서 9개의 픽셀을 하나로 병합해 더 많은 빛을 받아들일 수 있는 '노나비닝(nona-binning)' 기술을 지원해 어두운 밤에도 높은 선명도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광학 10배줌' 기능도 지원해 최대 10배까지 화질 손상 없이 사진촬영이 가능하다. AI를 적용한 줌 기능은 최대 100배까지 지원한다. 갤럭시S20과 S20+도 광학 3배줌을 지원하며 AI를 통해 최대 30배까지 줌 촬영이 가능하다.

전문가 수준의 동영상 촬영도 지원한다. 8K 영상촬영이 가능하다. 해당 영상은 삼성 QLED 8K TV에서 바로 감상할 수 있다. 한 단계 더 진화한 슈퍼 스테디(Super Steady) 모드는 기존 손떨림 방지뿐 아니라 회전 방지 기능과 인공지능 기반 모션 분석 기능을 탑재해 익스트림 스포츠와 같이 과격한 활동 중에도 흔들림 없이 안정적인 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삼성전자 갤럭시S20 시리즈의 모습. [출처=삼성전자]

'싱글 테이크' 기능도 지원한다. 여러 개의 카메라 렌즈를 한 번에 사용해 라이프포커스, 광각 등 다양한 모드로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하고 해당 순간을 잘 보여줄 수 있는 장면을 AI 기반으로 추천해 준다.

갤럭시S20은 6천400만화소 망원, 1천200만화소 광각, 1천200만화소 초광각카메라 등 후면 트리플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S20+는 6천400만화소 망원, 1천200만화소 광각, 1천200만화소 초광각, 뎁스비전 등 후면 쿼드카메라를 장착했다. 갤럭시S20 울트라는 1억800만화소 광각, 4천800만화소 망원, 1천200만화소 초광각, 뎁스비전 등 후면 쿼드카메라를 탑재했다. 전면카메라는 갤럭시S20과 S20+가 1천만화소, 갤럭시S20 울트라는 4천만화소다.

◆전 모델 5G 지원…추후 '5G 단독 모드'도 제공 예정

갤럭시S20 세 모델에는 모두 최첨단 5G(5세대 이동통신)을 지원한다. 당장은 아니지만, 추후 최신 5G 표준인 단독모드(Standalone)를 지원해 8K 영상 스트리밍이나 업로드, 영상 통화, 고사양 모바일 게임도 끊김 없이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단독모드는 기존 4G LTE와 5G 네트워크를 함께 사용하는 비단독모드(Non Standalone mode)와 비교해 지연시간이 거의 0초에 가깝고 데이터 전송 속도가 빨라지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최초로 국가별 5G 네트워크 구축 환경에 따라 저주파(Sub-6)와 초고주파(mmWave) 대역을 동시에 지원한다. 다만 국내에서는 Sub-6만이 제공된다.

◆고주사율 디스플레이와 최신 프로세서 등으로 탁월한 게이밍 경험 제공

'갤럭시 S20'은 또한 탁월한 게이밍 경험을 제공한다. 초당 120개의 화면을 보여주는 120Hz 주사율의 디스플레이를 세 모델에 모두 탑재했다. 이에 고사양 게임도 더욱 매끄럽고 부드러운 화면으로 즐길 수 있다.

여기에 퀄컴의 최신 모바일 프로세서인 '스냅드래곤 865'가 탑재됐고, 12GB에 달하는 램(RAM)이 장착돼 작업 속도도 매우 빠르다. 또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인 'AKG'의 기술력으로 완성한 사운드가 더해져 한층 더 몰입감 있는 게임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칩셋부터 소프트웨어까지 스마트폰을 안전하게 보호해주는 모바일 보안 플랫폼 '삼성 녹스(Samsung Knox)'를 탑재했으며, 하드웨어 차원의 공격도 막을 수 있는 보안 프로세서를 추가로 장착했다.

갤럭시S20 울트라의 모습. [출처=삼성전자]

아울러 삼성의 인터페이스인 원 UI 2(One UI 2)를 탑재했다. 스마트폰 화면 몰입을 방해하는 요소를 최소화하고 보다 자연스럽게 사용할 수 있다.

배터리는 갤럭시S20 울트라의 경우 최대 5천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갤럭시S20은 4천mAh, 갤럭시S20+는 4천500mAh다. 갤럭시S20과 S20+는 25W 고속 충전, 갤럭시S20 울트라는 별도 충전기 구매 시 45W 초고속 충전을 지원한다.

무게는 갤럭시S20이 163g, 갤럭시S20+가 186g, 갤럭시S20 울트라는 220g이다. 전반적으로 전작인 갤럭시S10보다는 무거워졌다. 특히 갤럭시S20 시리즈 중 가장 하위 모델인 갤럭시S20이 갤럭시S10 시리즈의 중간 모델인 갤럭시S10보다 6g 더 무겁다.

색상은 갤럭시S20이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클라우드 핑크 색상으로 구성된다. 갤럭시S20+는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아우라 레드, 아우라 블루 색상으로 출시된다. 갤럭시S20은 코스믹 그레이와 코스믹 블랙 색상으로 이뤄진다.

한편 갤럭시S20 시리즈는 다음달 6일 전세계 시장에 출시된다. 국내 사전예약은 오는 20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되며 출시 모델은 모두 5G 지원 모델이다. 출고가는 갤럭시S20은 124만8천500원, 갤럭시S20+는 135만3천원, 갤럭시S20 울트라는 159만5천원으로 책정됐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