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1'도 국민은행 알뜰폰으로…쿠팡서 사면 할인

쿠팡에서 아이폰 11 자급제폰 구매고객, LTE 무제한 1만4천900원 제공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KB국민은행의 알뜰폰 '리브엠(Liiv M)'이 쿠팡에서 로켓배송으로 아이폰11을 사면 할인 및 캐시백 포인트 적립을 해준다.

KB국민은행은 4일 쿠팡과 제휴하여 아이폰(iPhone) 11 구매고객 대상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쿠팡에서 로켓배송으로 애플코리아 인증정품 아이폰 11(아이폰 11 프로, 아이폰 11 프로 맥스 포함)를 KB국민카드 등으로 결제 시 10% 내외의 즉시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카드 결제금액에 따라 최대 24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도 제공해 단말기 할부 수수료 5.9% 면제 효과를 누릴 수 있다.

Liiv M은 LTE무제한 요금제 반값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Liiv M LTE 11GB+ 요금제의 월 기본료 4만4천원을 개통 후 1년 간 2만2천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Liiv M 신규 개통 후 통신요금을 KB국민카드로 6개월 연속 자동납부하는 고객은 매월 5천원씩 최대 3만원까지 캐시백을 받을 수 있다.

또한 Liiv M 모바일웹 이벤트페이지에서 쿠팡 주문번호를 입력한 고객 중 선착순 2만명에게는 Liiv Mate 포인트리를 매월 2천100P씩 1년간 제공한다. Liiv Mate는 KB금융그룹의 통합 포인트 교환, 간편결제 등 다양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고, 합리적 소비지출 관리와 금융상품 등의 정보를 알려주는 앱 기반 금융생활서비스이다.

이 같은 혜택을 합산하면 이번 이벤트 참여 고객은 Liiv M LTE 11GB+ 요금제 반값 할인(22만2천원)을 받고, 매월 포인트리 2천100P와 자동납부 캐시백 매월 5천원 등 개통 후 6개월간 월 1만4천900원으로 LTE 무제한 요금제 이용이 가능하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들에게 자급제폰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무약정의 부담없는 통신비를 제시하여 고객 선택폭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더욱 혁신적인 통신·금융 서비스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