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클립]AI 활용한 시각 보조 기기

텍스트 읽기·얼굴인식·상품 식별 등 기능 지원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오캠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시각 장애인들에게 인쇄된 글씨나 디지털 텍스트를 읽어주며 상대방의 얼굴을 인식할 수 있는 시각 보조 기기 '마이아이2'를 선보였다.

마이아이2는 직관적인 기술을 활용해 아동이나 성인, 노인들도 모두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안경 부착형 소형 보조 기기로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20 행사에 출품됐다.

오캠이 선보인 시각 장애인을 위한 시각 보조 기기 '마이아이2' [출처=오캠]

사용자가 도로 이정표쪽으로 마이아이2를 향하면 글씨로 읽어주고 상품이나 지폐를 인식해준다.

특히 마이아이2는 인공지능 기술이 탑재돼 "내 앞에 뭐가 있지?"라고 물으면 기기가 "문이 있어요"라고 답변해 문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오캠은 이 외에도 책자의 활자를 읽어주는 오캠히어를 발표했다. 공공장소의 경우 블루투스 보청기와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