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중고차 할부금융 특화 영업점 '오토 금융센터' 개소

할부금융 전진 기지 역할 담당 예정


[아이뉴스24 서상혁 기자] KB국민카드는 지난 7일 오후 서울 강서구 '서서울모토리움'에서 중고차 할부금융 특화 영업점 '오토 금융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8일 밝혔다.

오토 금융센터는 멀티플렉스형 자동차 매매 전문 단지인 서서울모토리움에 자리 잡아 차량 매매부터 할부금융까지 중고차 매매와 관련한 각종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7일 강서구 KB국민카드 오토금융센터 개소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서울 등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오토 플래너' 조직을 활용해 전문화된 중고차 할부금융 영업을 펼치고 중고차 매매단지·매매상사·제휴점 등을 대상으로 영업 기반을 발굴하는 등 국민카드의 중고차 할부금융 전진 기지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는 이번 수도권 지역 '오토 금융센터' 개소에 이어 운영 성과 등을 종합적으로 부석해 향후 전국 주요 거점 도시로 센터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은 "자동차 금융 특화 점포인 '오토 금융센터'를 개점하는 것은 중고차 할부금융 사업에 대해 거는 기대가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라며 "KB금융그룹 계열사와의 협업을 통한 중고차 금융 사업의 동반 성장은 물론 고객과 시장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KB국민카드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상혁기자 hyu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