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한국당, 文정권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특위 가동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심재철 원내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文정권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특위 현판식에서 현판을 공개하고 있다.

황 대표는 "개인 일탈에서 비롯된 일과는 차원이 다르다. 친문 세력들이 그물망처럼 엮인 진짜 국정 농단 게이트"라며 "대통령을 정점으로 한 친문 세력들이 권력을 사유화하고 국정을 전리품마냥 쥐락펴락한 결과가 터져 나오고 있다. 현 정권도 더 늦기 전에 이실직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성우 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