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과학기술정보통신 국제콘퍼런스’ 12월4일 개최

‘M.A.G.I.C, Changing Tomorrow’ 주제로 서울 코엑스서 열려


[아이뉴스24 박명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분야 글로벌 리더들을 초청해 ICT 동향과 미래전략을 논의하는 ‘2019 과학기술정보통신 국제콘퍼런스’가 12월 4일 서울 코엑스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개최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가 주관하는 이번 국제콘퍼런스는 ‘M.A.G.I.C, Changing Tomorrow’란 주제로 열린다. ‘Mobility. AI. 5G. IoT. Cloud’의 약어인 M.A.G.I.C의 단어처럼 미래학자를 비롯해 다양한 글로벌 기업의 국내외 전문가로 연사가 구성될 예정이다.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새로운 지정학적 시장, Geo-Technology의 부상’이라는 주제로 세계적인 국제관계 전문가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파라그 카나(Parag Khanna, Future Map의 매니징 파트너)와 ‘초연결 시대로 가는 길목에서 한국의 미래상’이라는 주제로 미래학자 브렛 킹(Brett King, 미래학자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을 기조연사로 초청할 예정이다.

세션은 ▲현재 M.A.G.I.C. : What will you change? (무엇을 바꿀 것인가) ▲미래 M.A.G.I.C. : What makes you challenge? (무엇이 당신을 도전하게 하는가) ▲정책·전략 M.A.G.I.C. : How will it change? (어떻게 변화할 것인가)로 구성된다. 각각의 세션에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KT, 삼성 SDS, LG CNS 등 글로벌 기업 출신의 다양한 전문가가 참석해 업계가 가진 과제와 향후 발전 가능성, 미래를 위한 다양한 정책 등이 소개될 예정이다.

또한 최근 이어지는 국제무역분쟁과 지정학적 위기 속에서 정보통신산업이 나아가야할 방향을 글로벌 기업 관계자와 학계, 공공기관 출신 전문가들을 통해 다양한 시각으로 논의도 진행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관계자는 “이번 콘퍼런스는 정보통신방송기술의 발달과 변화에 따른 현재의 과제, 미래의 비전, 공공성과 정책의 측면에서 다각적으로 살펴볼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면서 “모빌리티와, AI, 5G, 사물인터넷, 클라우드가 보여줄 마법과도 같은 내일, 새로운 미래를 미리 맛보는 귀한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과학기술정보통신 국제컨퍼런스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컨퍼런스는 11월 30일까지의 온라인 사전등록을 통해 참가 신청이 가능하며,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당일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박명진기자 p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