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시민 참여형 신도시 조성 협의회' 발족

수요자 중심 '부천대장 공공주택지구'…주민의견 반영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LH가 주민의견을 반영한 수요자 중심의 신도시 조성에 나선다.

LH는 지난 6일 경기도 부천시 소재 오정행정복지센터에서 '부천대장 공공주택지구 민·관·공 합동협의회' 발족식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현재 부천은 대장신도시 뿐만 아니라 원종·괴안·역곡 등 다양한 개발 사업이 잇따라 추진되면서 원주민들이 소외되고 기존 생활공동체가 붕괴될 수 있다는 우려가 있다.

이에 따라 '부천대장 공공주택지구' 조성을 앞두고 지금까지 이뤄진 공급자 위주의 일방향적 개발에서 벗어나 주민·지자체·시행자가 함께 협력하는 '수요자 중심의 새로운 도시조성 패러다임'을 구축하기 위해 이번 협의회가 마련됐다.

[사진=LH]

주민대표·부천시·시행자(LH, 부천도시공사)로 구성된 협의회는 향후 정기적(월 1회) 회의를 통해 추진일정, 주민 재정착방안과 보상절차 등 사업추진과 관련한 제반사항을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LH는 원주민과의 갈등을 해소하고 수요자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된 '시민 참여형 신도시'를 조성하기 위한 대안을 다각도로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