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HC, 스위스 보안업체 손잡고 AI 웹보안 진단 서비스

하이테크브릿지와 파트너십, 기존 서비스보다 2.4배 많은 항목 점검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국내 보안업체 NSHC가 스위스 보안 컨설팅 회사인 하이테크브릿지와 손잡고 인공지능(AI) 기반 웹 보안 진단 서비스를 제공한다.

NSHC는 AI 보안 플랫폼 회사 하이테크브릿지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31일 발표했다.

2007년 설립된 하이테크브릿지는 스위스 제네바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2012년 머신러닝 기반 웹 테스트 서비스를 시작했다.

NSHC가 스위스에 위치한 보안 컨설팅 회사 하이테크브릿지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사진=NSHC]

양사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동남아 시장을 타깃으로 자동화된 웹 진단 서비스(이뮤니웹 온디맨드)와 클라우드 내 고객 자산 보안 영역을 가시화하는 서비스(이뮤니웹 디스커버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윤선희 NSHC 글로벌 사업팀 부장은 "AI 기반 자동화로 기존 인력 중심 서비스보다 2.4배 많은 항목을 점검하면서 3배 빠르게 작업을 진행할 수 있다"며 "오탐율 제로를 보장해 보안 점검 인력이 충분하지 않은 기업들에 환영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