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 복비 집토스부동산, 병역특례기업으로 선정

이재윤 대표 "기술 개발 통한 부동산 중개 과정 효율화"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원·투룸 소형 주택을 중개수수료 없이 구해주는 집토스부동산의 운영사 (주)집토스가 병역특례기업으로 선정됐다.

(주)집토스는 대체 복무제도인 산업기능요원 병역 특례 기업으로 산업기능요원 신규 편입 채용, 타 지정업체로부터 이직 희망자를 채용할 수 있게 됐다고 21일 밝혔다. 병역 특례는 군 복무 대신 병역지정업체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로, 대표적으로 산업기능요원과 전문연구요원이 있다.

집토스는 전·월세 방을 구하는 세입자에게 중개수수료를 받지 않고 방을 구해주는 부동산 중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기존 부동산 앱과는 다르게 각 지역에 중개사무소를 직영으로 운영하면서 온라인 정보서비스와 오프라인 중개서비스 모두 직접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최근 오픈한 회기점을 포함해 서울에 13곳의 부동산 중개사무소 직영점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집토스]

한편, 집토스는 이번 선정을 통해 정보처리 직무를 담당할 산업기능요원을 지속 채용한다. 병역 특례 산업기능요원의 지속 채용을 통해 기술 개발을 통한 부동산 중개 과정의 효율화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