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무신사, 밀레니얼 세대 마케팅 협력

Y프렌즈 프로모션·멤버십·제로레이팅 등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밀레니얼 세대를 붙잡기 위해 통신사와 패션 유통플랫폼이 손을 잡았다.

17일 KT(대표 황창규)는 무신사(대표 조만호)와 온∙오프라인 공동 마케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2003년 설립된 무신사는 온라인 쇼핑몰 '무신사 스토어', 패션 콘텐츠를 제공하는 '무신사 매거진', 패션문화 편집공간 '무신사 테라스' 등을 운영하고 있다.

무신사 스토어는 3천500개의 브랜드가 입점돼 있고 550만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이 중 20대 가입자는 350만명으로 이는 국내 20대 인구 중 약 51%에 해당한다.

KT는 무신사와의 협력을 통해 KT Y프렌즈 프로모션, KT 멤버십 제휴, KT 기프트박스에서 무신사에 접속할 경우 데이터요금을 무과금하는 등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전방위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다.

Y프렌즈 웰컴패키지 구성. [출처=KT]

KT의 Y프렌즈는 1020 고객을 대상으로 한 프로모션으로 KT만의 차별화 마케팅이다. 만 29세 이하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 1020세대 중 KT 5G 슈퍼플랜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 다섯 명이 Y박스 앱 내 'Y프렌즈'에 모일 경우, 전원에게 5만원 상당의 웰컴 패키지와 제휴사 할인쿠폰 등 계절별∙테마별 시즈널한 혜택을 제공한다. 웰컴 패키지는 무신사 스페셜 사은품으로, 마크곤잘레스 투웨이백∙오아이오아이 스웨트 셔츠∙ 키르시 스웨트 셔츠 중 한 가지 상품을 선택할 수 있다.

KT는 무신사와의 협약을 기념해 세 가지 'Y프렌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Y프렌즈 혜택박스를 만든 뒤 한 명의 친구를 초대한 고객 5천명을 대상으로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쇼를 제공한다.

5개의 Y프렌즈 혜택박스를 최초로 완성한 선착순 1명 고객에게는 오프화이트x리모아 캐리어를 선물로 증정한다. 또 5명의 친구를 모아 1개의 혜택박스를 완성한 고객에게는 격주로 5명을 추첨해 나이키 사카이 콜라보 스니커즈 등을 선물한다.

박현진 KT 5G사업본부 상무는 "이번 무신사 협약과 함께 선보이는 Y프렌즈 프로모션은 밀레니얼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한 첫 결과물이다"라며, "KT는 핵심 고객군으로 부상하고 있는 1020 밀레니얼 세대의 소비 행태와 트렌드를 분석해 젊은 고객들의 마음을 완벽히 얻겠다"고 말했다.

심준섭 무신사 인프라부문장은 "무신사 회원에게 KT의 5G 기술을 활용한 차별화된 혜택과 가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내 패션 리딩 기업으로서 무신사 회원을 위한 가치 있는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KT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