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조국 수사 비판에 "좌고우면 않고 원칙대로 처리"

"법과 원칙에 따라 충실히 일할 따름…비판 여론은 반영"


[아이뉴스24 윤채나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은 17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수사 관련 비판 여론에 대해 "좌고우면하지 않고 어떤 사건이든지 원칙대로 처리해 나갈 생각"이라고 밝혔다.

윤 총장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 국정감사에 출석, "저는 저에게 부여된 일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충실히 할 따름"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윤석열 검찰총장

윤 총장은 "저나 저와 함께 일하는 수사팀 모두 대한민국의 공직자"라며 "저희들이 어떤 일을 할 때 저희를 비판하시는 여론에 대해서는 겸허히 그 비판을 받아들여 일하는 데 반영한다"고 말했다.

또 "저희를 응원해주시는 분들에 대해서는 감사한 마음으로 일할 뿐"이라며 "저희는 국가의 공직자로서 맡은 직분을 다할 뿐"이라고 강조했다.

윤채나기자 come2m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