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 베리타스 손잡고 클라우드DB 시장 공략

DBMS '티베로'-이중화 솔루션 '인포스케일' 등 연동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국내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솔루션 기업 티맥스데이터가 베리타스와 손잡고 클라우드 DB 시장을 공략한다.

티맥스데이터는 베리타스와 DB 관련 제품 연동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발표했다.

이번 협약으로 티맥스데이터는 DBMS 제품인 '티베로'와 베리타스의 데이터 백업·복구 솔루션 '넷백업', 고가용성 이중화 솔루션 '인포스케일'을 연동시킨다. 이를 통해 데이터 손실을 방지하고, 비용 및 리스크를 줄이며 기업 정보 관리의 안정성을 높인다.

조원영 베리타스코리아 대표(좌)와 이희상 티맥스데이터 대표 [사진=티맥스데이터]

기업용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를 클라우드 환경으로 이전할 경우 인포스케일을 적용한 티베로를 활용해 비용을 대폭 감소시키며 높은 성능을 구현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실제로 최근 인터넷 손해보험사의 주요 업무에 인포스케일과 티베로가 함께 도입된 바 있다.

조원영 베리타스코리아 대표는 "데이터의 폭발적 증가로 국내외 클라우드 DB 시장이 급속도로 커지고 있다"며 "티베로와 베리타스의 제품을 연동시켜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데이터 보호 및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희상 티맥스데이터 대표는 "티베로는 올해 현대기아차, 브라질 연금관리공단 등 의미 있는 빅딜을 성공시키며 국내외에서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며 "베리타스와 협업을 통해 클라우드 DB 시장 점유율을 확대할 것"이라고 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