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칼럼] 스마일라식, 엑스트라 수술로 안전성 높여


[아이뉴스24] 여름철 시력교정술을 계획하는 분들에게 스마일라식(Small Incision Lenticule Extraction, SMILE) 인기가 높다. 라식, 라섹의 장점을 결합한 수술로 잘 알려진 스마일라식은 각막을 라식의 1/10 수준인 약 2mm 절개를 통해 각막 손상을 최소화하여 그만큼 물리적 회복이 빠르고 수술 후 안구건조 증상도 개선된 결과를 보인다. 수술 다음날 세안, 피부화장, 가벼운 운동 등 일상생활이 가능할 정도로 빠른 회복 덕분에 평소 시간을 내기 어려운 직장인, 휴가중인 군인, 대학생이 특히 선호한다.

특히 최근에는 기존 스마일라식의 단점을 보완한 ‘로우에너지 스마일(Low Energy SMILE)’이 활발히 시행되며 빠른 회복 뿐만 아니라 시력의 질적인 측면에서도 우수한 결과를 보인다. 로우에너지 스마일(Low Energy SMILE)은 수술 시 과도한 레이저 에너지가 야기하는 각막손상을 줄이고 개개인의 눈 상태에 적합한 레이저 에너지를 설정해 수술하는 1:1 맞춤 시력교정수술이다. SCI 학술지에 실린 로우에너지 스마일 논문에 따르면, 각막 표면은 훨씬 매끄러운 결과를 띠며 특히 야간 빛 번짐, 대비감도 저하 등의 원인이 되는 고위수차(HOA) 발생을 억제한다.

강남아아리움안과 박시윤 원장
최근에는 이러한 스마일라식 수술 후에도 수술 전 수준의 각막내구성을 유지하기 위한 엑스트라(Xtra)수술을 활발히 시행하고 있다. 레이저로 각막을 수술하는 시력교정수술은 수술 후 각막이 약해질 수 있는데 엑스트라 수술은 각막을 구성하는 콜라겐의 결합력을 높여 수술 전 수준의 각막의 강성도(stiffness) 유지에 도움이 된다. 엑스트라 수술은 스마일라식, 라섹과 같은 1차 시력교정수술 직 후, 리보플라빈(비타민B2)용액을 각막에 도포하고 각막 콜라겐교차결합술(Cross-linking)을 추가로 시행하는 수술로, 최근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시력교정술 후 각막 재강화 뿐 만 아니라, 근시퇴행 억제에도 도움을 준다.

엑스트라 스마일라식이라고 해서 누구나 안전하게 수술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일반 스마일라식과 마찬가지로 수술 전 정밀검사 결과가 수술에 적합한 경우에만 시행할 수 있다. 수술 전과 후의 각막두께, 각막 전후면부 모양과 각막 생체역학검사(TBI검사)를 포함한 70여가지의 검사를 시행하여 원추각막(각막확장증)과 같은 잠재된 질환의 위험을 사전에 예측하는 것이 중요하다.

시력교정 후 안전하면서도 만족스러운 수술결과를 위한다면 전문가와 면밀하게 상담 받아보고 자신에게 맞는 수술을 결정하기를 바란다.

/강남아아리움안과 박시윤 원장

강아지, 고양이도 타로를 본다? 꽁냥꽁냥 펫타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스타카페 라부에노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