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내년에 폴더블 아이패드 내놓나?


접히는 디스플레이에 관심…2020년 5G 지원 모델도 출시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애플이 빠르면 내년에 폴더블 아이패드를 내놓을 전망이다.

맥루머스 등의 주요외신들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IHS마킷 애널리스트 제프 린은 애플이 이르면 2020년 접히는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아이패드를 선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이 폴더블 아이패드는 5G 통신망 접속도 가능할 것으로 예측됐다.

애플은 그동안 폴더블 기기에 많은 관심을 보여왔으며 그 첫 제품이 빠르면 내년에 공개될 것이라고 점쳐졌다.

애플이 내년에 폴더블 아이패드를 내놓을 전망이다 [출처=삼성전자]

제프 린 애널리스트는 폴더블 아이패드가 현재 맥북 모델과 거의 비슷하게 제작될 것으로 봤다. 반면 12인치대 아이패드는 기존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와 비슷한 크기로 만들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폴더블 아이패드가 업무용 기기를 최적화한 태블릿으로 5G 지원 기능도 구비할 것으로 봤다.

업계는 애플이 내년초 카메라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할 차세대 아이패드 프로 모델을 공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애플은 2020년 아이폰 모델에 5G 접속기능을 구현할 것으로 점쳐졌다.

최근 폴더블 스마트폰이 기술적인 문제로 공급에 차질을 빚고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의 출시일을 늦추고 재설계 작업을 진행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