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비접촉식 스마트카드 해외시장에 출시...비자코리아

 


국내 벤처 기업들이 개발한 기술이 비자카드가 개발한 차세대 스마트카드에 탑재돼 해외 시장에 선보인다.

비자카드 한국 법인인 비자코리아(대표 김영종)는 31일 하이스마텍, JT코퍼레이션, KDN스마텍 등이 개발한 기술을 적용한 비접촉식 신용카드 '비자웨이브카드'를 말레이시아 시장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비자웨이브카드'는 결제시 카드소지자 서명이나 판매원에게 카드를 제시하지 않고, 단말기에 살짝 스치기만 해도 지불이 이뤄지는 차세대 스마트카드다.

교통카드 리더기와 같이 4cm 정도 거리로 가져가면 결제가 이뤄지기 때문에 소액 결제시 유용하다는게 비자코리아 설명이다.

또 기존 접촉식 단말기에서도 결제가 가능한 콤비카드여서 비접촉식 카드 리더기가 아니더라도 접촉식 카드와 같은 방법으로 사용할 수 있다.

비자카드에 따르면 하이스마텍은 '비자웨이브카드' 핵심 기술중 하나인 RF 기반 무선결제 수신기를, JT코퍼레이션은 접촉식과 비접촉식 리더기에서 모두 결제가 가능한 콤비카드 조립기술을 제공했다.

KDN스마텍은 비자카드가 내건 투명카드 및 IC칩 기술 조건을 충족시켜 카드 공급 업체로 선정되는 개가를 올렸다.

김영종 비자코리아 사장은 "비자웨이브카드는 소비자들이 편리한 결제 수단을 선택할 수 있게 함으로써, 스마트 카드로의 전환을 앞당길 것"이라며 "특히 한국 기업들이 개발한 기술이 적용돼 더욱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황치규기자 delight@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