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2019년형 '볼트 EV' 국내 인도 시작

안정적 제품공급 위해 물량 확대, 출고 시점 앞당겨


[아이뉴스24 한상연 기자] 한국지엠은 2019년형 '볼트 EV'의 국내 고객 인도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한국지엠은 올해 국내 전기차 고객에 대한 안정적인 제품 공급을 위해 지난해보다 늘어난 물량을 확보하고 출고 시점을 앞당긴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지엠 2019년형 '볼트 EV'. [사진=한국지엠]

볼트 EV는 전기차 전용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고강성 경량 차체에 60kWh 대용량 리튬-이온 배터리 시스템과 고성능 싱글 모터 전동 드라이브 유닛을 탑재,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36.7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1회 충전에 383km를 주행할 수 있다.

볼트 EV는 북미 시장 출시와 함께 2017 북미 올해의 차, 2017 그린카 오브 더 이어, 미국 모터트렌드 2017 올해의 차 등에서 수상하며 인정받은 모델이다.

2019년형 볼트 EV의 가격은 ▲LT 4천593만원 ▲LT 디럭스 4천693만원 ▲프리미어 4천814만원이다.

한상연기자 hhch1113@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