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지노, 병장 만기 제대…'곰신' 연인 스테파니 미초바와 눈물의 재회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래퍼 빈지노(32)가 병장으로 만기 전역하며 연인 스테파니 미초바와 눈물의 재회를 했다.

빈지노는 17일 자신의 SNS에 "바이(Bye) 육탄투혼 하이 맘 대드 스테피(Hi Mom Dad Steffi). 돌아왔습니다"라며 전역 사실을 알렸다. 함께 올린 사진 속에는 미초바가 빈지노 옆에서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담겨 있다. 빈지노는 이날 오전 강원 철원 6사단 청성부대에서 1년 9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병장으로 만기 제대했다.

같은 날 스테파니 미초바 역시 자신의 SNS에 "디데이! 나는 마침내 그를 되찾았어(I got him back finally)"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스테파니 미초바는 빈지노가 부대 정문을 나서자 그에게로 달려가 뜨겁게 안겼다. 두 사람은 한동안 포옹을 하며 재회의 기쁨을 만끽했다. 테파니 미초바는 빈지노와 함께 부대 앞을 걸어나오며 눈물을 훔쳐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했다.

빈지노 전역, 스테파니 미초바와 눈물의 재회 [빈지노 SNS]

동료들의 빈지노 전역 축하 인사도 이어졌다. 래퍼 더 콰이엇(34)이 SNS에 '지노스 백(Zino's back)!'이라는 글과 함께 그와 같이 찍은 사진을 올렸고 빈지노와 같은 레이블의 래퍼 도끼는 빈지노의 게시글에 "자 이제 따뜻한 엘에이로 스테파니와 함께~ 오시죠"라고 적었다. 가수 정기고, 얀키, 스윙스 등이 댓글을 달아 전역을 축하했다.

한편, 빈지노는 서울대 조소과 출신으로 '엄친아 래퍼'로 인기를 얻었다. 특히 트렌디한 음악과 뛰어난 패션 감각으로 젊은 여성 층에게 큰 지지를 받고 있다. 지난 2017년 5월 현역 입대해 청성부대에서 성실하게 군복무를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빈지노와 스테파니 미초바는 지난 2015년 5월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했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