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그룹 사장단, 워크숍서 내년 경영계획 공유

권오갑 부회장 등 대표이사 및 사업대표 18명 참석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은 지난 1일 강원도 강릉 씨마크호텔에서 사장단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워크숍에는 현대중공업지주 권오갑 부회장을 비롯해 현대중공업 한영석 사장, 가삼현 사장, 현대오일뱅크 강달호 사장 등 총 8개사 대표이사와 사업대표 18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그룹의 올해 경영성과를 점검하는 한편 각 사별 내년도 경영계획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또한 새롭게 취임한 사장들의 각오와 목표 등을 듣는 시간도 가졌다.

권오갑 부회장은 "금리인상과 환율 및 유가의 변동성 확대, 보호무역주의 심화 등 경영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며 "각 사가 기술과 품질을 경영의 최우선 가치로 삼아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