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18차 '넷마블견학프로그램' 진행

예일디자인고 학생 109명, '마퓨파' 예시로 디자인 특강 들어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지난 21일 예일디자인고등학교 학생 109명을 대상으로 넷마블 본사에서 2018년 18차(누적 60차)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28일 발표했다.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넷마블이 2013년부터 매 방학마다 개최한 '청소년 직업체험교실'을 토대로 2016년부터 새롭게 진행한 활동으로 청소년들의 진로탐색을 돕기 위해 마련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예일디자인고등학교 학생들은 넷마블 임직원으로 구성된 명예강사들로부터 게임산업의 특징 및 게임 진로의 유망성에 관한 소개는 물론 캐릭터, 효과, 원화, 배경, 일러스트레이션, UI(사용자 환경) 등 게임 디자인 직무에 대한 특강을 들었다.

특강의 경우 2015년 4월 출시 후 현재까지 글로벌 8천600만 이상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한 '마블 퓨처파이트'의 디자인 개발과정 등이 예시로 진행돼 참가 학생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이나영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은 "해마다 넷마블견학프로그램 참가 신청이 늘어나면서 참여 학생들의 기대와 요구도 다양화되고 있다"며 "2019년부터는 이 같은 추세를 고려해 최근 산업동향을 더욱 빠르게 반영하고 임직원 강사들의 실무 경험을 교육내용에 충분히 녹여 학생들이 보다 많은 것을 얻어갈 수 있도록 내실을 다져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