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철 타고 1시간 ‘엘리시안강촌 스키장’ 25일 개장


[아이뉴스24 박명진 기자] 서울에서 전철로 가는 스키장으로 불리는 엘리시안강촌 스키장이 25일 스키시즌을 개장한다.

25일 개장 일에는 초급자 슬로프 2면을 낮 12시에 개장해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다음날 26일부터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개장일부터 정상 슬로프와 드래곤 운영 전까지 리프트 요금은 최대 66% 할인해주고, 장비를 1만원에 렌털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수도권에서 가장 가까워 ‘전철 타고 가는 스키장’으로 알려진 엘리시안강촌 스키장은 교통 편의 확대, 스키장 편의시설 확충 등을 마친 상태다. 이미 지난 시즌 초보 스키어들을 위한 무빙워크 추가 설치, 슬로프 개선 공사에 이어 이번 시즌에도 스키어들을 위한 시설 개선 공사를 마쳤다. 여기에 경제적인 부담을 덜기 위한 다양한 스키 패키지 상품 출시 및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엘리시안강촌 스키장은 강원도 춘천에 위치하고 있지만 경춘선 전철 운행으로 서울에서 1시간이면 도착할 수 있다. 서울춘천고속도로 이용 시 강촌 IC 진입 등 서울에서 한 시간 이내에 도착할 수 있는 수월한 접근성을 지니고 있다. 수도권 무료 셔틀버스도 운행할 계획이다.

박명진기자 p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